노량진 하면 떠 오르는 것들....
고시생... 그리고 맛집들..

저렴한 가격에 여러가지 음식들이 있는 곳으로 유명한 노량진
그곳의 돈까스 전문점 허수아비를 찾아가 보았다.


나홀로...

노량진이라고 다 혼자 먹기 좋은 분위기는 아니다 다른 곳에 비해 홀로 먹는 사람이 많긴 하지만 넓직한 식탁에 혼자 앉아 먹는게 신경 쓰이는 사람도 많을 것이다


하지만 노량진 허수아비 돈까스 전문점은 바형식의 1인자리다

둘이와서 먹어도 좋지만 혼자서도 뻘줌하지 않게 식사가 가능하다


노량진에서 혼자 밥 먹기 좋은 곳...


4500원 로스돈까스다


돈까스 속 고기의 두께가 상당히 실하다..



맛은 무난하고 가격도 무난한 편이다 하지만 제일 특징적인건 홀로 먹어도 어색하지 않은 분위기 라고 생각한다





'음식점 찬양 혹은 비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량진 맛집 허수아비  (0) 2014.05.25
지리산 피아골 [ 산아래첫집 ]  (4) 2012.08.04



지리산 피아골 계곡엔 많은 음식점들이 성황을 이루고 있습니다.


저도 인터넷에서 검색을 해보고 산아래첫집을 갔습니다.


지리산에 오면 전 늘 송어회를 먹습니다. 

담백하고 고소하거든요



쫀득해 보이는 살 보세요 맛 있습니다.

한입도 안 먹고 찍은 사진입니다 이게 4만원 어치 입니다 4만원!

거기에 매운탕은 주지 않더군요 (지리산 다른 곳에선 주던데 아쉽더란...)





한방백숙과 산나물 모음  한방 백숙은 4만5천원 입니다.

4만5천원 이라고 제법 큰 닭이더군요


사람들이 많아서 그런지 종업원들이 표정이 굳어 있고 친절하진 않더군요

산아래첫집 찾아가는데 앞에 차 내려오면 후진해서 비켜줘야 하는 불편함까지...

(산아래첫집 부근 쪽이 그러더군요 정상쪽으로 갈수록)

밥 먹고 계곡에서 발 담구고 노는게 역시 최고지 말입니다.



추천도 :   

평가 : 그냥 관광객 상대 하는 전형적인 식당



'음식점 찬양 혹은 비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량진 맛집 허수아비  (0) 2014.05.25
지리산 피아골 [ 산아래첫집 ]  (4) 2012.08.04